광란음미 AV여배우 후카다 에이미의 위와 아래를 만끽!! 페라음부 2WAY홀 [狂乱淫靡AV女優深田えいみの上と下を堪能!! ふぇらまん 2WAYホール] 전문가 리뷰!

이번에는 에그제의 광란음미 AV여배우 후카다 에이미의 위와 아래를 만끽!! 페라음부 2WAY홀을 사용해 보았습니다. 또다시 후카다 에이미 씨의 오나홀 시리즈네요.

이전에 리뷰한 「광란음미 AV여배우 후카다 에이미를 완전재현!! 신BODY홀」과 동시에 발매된 펠라홀입니다.

패키지는 거의 나체에 가까운 이미지가 사용되었는데, 언뜻 봐서는 펠라홀인지 알아보기 어렵겠네요. 음부와 펠라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2WAY홀이기 때문에, 평범하게 얼굴만 클로즈업한 틀에 박힌 패키지는 사용하고 싶지 않았던 거겠죠.

무게는 약 396g에 길이는 약 15.5cm입니다.

이렇게 보면 일반적인 원통형 펠라홀인 것 같아 보이지만, 특이하게도 관통형이라서 반대쪽에 음부의 역할을 하는 구멍이 뚫려 있습니다.

양쪽으로 두 가지 구멍에 삽입할 수 있는 나름 획기적이라고 할 수 있는 오나홀이지만, 중국 브랜드의 오나홀에서 자주 보이는 타입이기도 하죠.

촉감은 약간 부드러운 편이며, 냄새는 적지만 기름기는 적당~약간 신경 쓰일 수 있는 나쁘지 않은 소재입니다.

펠라 쪽에는 커다란 혓바닥과 치아가 보입니다.

내부는 이층 구조로 이뤄져 있으며, 혓바닥 뒤쪽에 작은 세로 주름이 2개 보입니다. 그밖에는 딱히 이렇다 할 특징이 보이지 않아 솔직히 이 구조가 기분 좋을 수 있을지 의심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단면도를 보니, 나름 여기저기 돌기와 주름이 들어가 있기는 한데, 이 정도로 뚜렷한 자극을 만들어내기는 좀 어렵지 않을까 싶습니다.

입구 부근의 치아가 긁어주는 자극 말고는 거의 아무것도 없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였습니다. 혓바닥도 뒷줄기 쪽에 묻혀서 움직이지 않았고, 안쪽으로 들어가면 거의 고무 덩어리 같은 맨들맨들한 감촉뿐이었습니다. 게다가 관통형이라 진공도 전혀 느낄 수 없었으며, 대체 어떤 부분에서 쾌감을 느끼면 좋을지 당황스러울 따름이었습니다.

반대쪽의 음부로 삽입하자 희미하게 앞부분이 어떤 구조인지 인식할 수 있었는데, 아주 미미한 까끌함과 아주 작은 울퉁불퉁함을 간식히 느낄 수 있는 삽입감이었습니다.

일단 어느 정도 두께감이 있고, 소재의 부드러움도 나쁘지 않아 어떻게든 자극을 느낄 수 있었기 때문에, 저자극 오나홀이라고 생각하면 일단 사정은 가능했습니다. 하지만 오나홀로써 느낄 수 있는 즐거움이 희박하고, ★ 1개와 2개 사이에서 고민하게 되는 오나홀이었습니다.

구멍 두 개를 잡으려다가 하나도 얻지 못한다는 오나홀 업계의 속담을 그대로 재현한 듯한 오나홀이기 때문에, 엄격하게 ★ 1개로 다스려 주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