납작가슴 걸프랜드 [つるぺたガールフレンド] 전문가 리뷰!

이번에는 에이원의 납작가슴 걸프랜드를 사용해 보았습니다. AA컵 사이즈의 토르소형 오나홀이네요.

토르소형 오나홀


이와 같은 장르의 오나홀이 세상에 범람하기 시작한지 수년.

당시에는 모양만 그럴듯하면 희귀함 프리미엄이 붙어서, 일단 좋다는 평가를 받고는 했습니다만, 최근엔 억지로 사람 모양을 따라 하다가, 두께감의 균형이 무너지는 꼴을 보면서, 굳이 균형을 희생하면서 토르소형에 집착할 메리트가 있는지 고민해봐야 하는 시대가 되었습니다. 약 7년 전에 실시했던 토르소형에 대한 설문조사에서는 거의 반반으로 긍정파와 부정파가 나뉘었습니다만, 2020년 현재는 또 다른 결과가 나올지도 모르겠습니다.

어쨌거나 이번 오나홀은 털이 없는 가슴 AA컵 컨셉의 토르소형 오나홀이라고 합니다. 일반적인 토르소형 오나홀도 털이 없고, 가슴도 AA컵이라고 해도 반박 불가한 작은 가슴이 주류를 이루고 있기 때문에, 다소 특별함이 부족해 보이고, 오나홀의 메인 컨셉으로는 좀 약한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거유 오나홀도 종류가 꽤 되기 때문에, 이것도 약하고, 혹시 털이 빽빽하게 자라 있는 오나홀이라면 아방가르드한 컨셉으로 주목받을지도 모르죠. 예전에 NPG에서 발매된 개성적인 음모 오나홀을 리뷰했을 때, 상당히 기분 나빴던 기억이 있기 때문에, 막상 나오면 쓴소리를 할 것 같기도 합니다.

무게는 약 321g이며 길이는 약 14cm입니다.

조형은 분명히 털도 없고 가슴도 AA컵입니다만, 다른 토르소형 오나홀과 비교해봐도 특별한 점이 없을 찾을 수 없는 평범한 디자인입니다.

소재는 상당히 부드러워서, 메이커에 따라서는 후와토로가 붙을 만한 수준입니다. 냄새도 약하고 기름기는 적거나 보통 이하의 수준이기 때문에, 부드러운 정도에 비해 상당히 쾌적한 소재입니다.

입구가 상당히 작습니다.

내부는 이층 구조로, 가로 주름 사이에 대각선 주름이 자잘하게 들어가 있습니다.

내부에도 별로 단단하지 않은 비교적 부드러운 소재가 사용되어서, 설명에 나와 있는 것처럼 빡빡하다거나 초강력 조임 같은 느낌은 없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만, 이것만큼은 실제로 삽입해보지 않으면 모르는 거겠죠.

역시 이 소재로 초강력 조임 같은 것이 느껴질 리가 없었고, 예상대로 넉넉한 삽입감의 오나홀이었습니다. 이전에 리뷰한 「누나의 농밀 동정 떼기 수업」과 마찬가지로, 에이원은 부드러운 오나홀에도 굳이 조임을 주장하는 버릇이 있는 것 같습니다.

내부는 간격이 넓은 가로 주름이 오돌토돌 리드미컬하게 긁어주는 삽입감으로, 이층 구조에 덕분에 주름의 존재감이 뚜렷하게 전달되고 있었습니다. 대각선 주름은 솔직히 페니스로는 잘 느껴지지 않고, 메인 자극의 대부분은 이 리드미컬한 가로 주름이 담당하고 있었습니다.

토르소형의 두께감 부족 현상은 거의 느껴지지 않고, 쾌감이나 사용감을 고려했을 때 적당히 ★ 3개 정도가 가장 적절하겠네요. 물론 나쁘지는 않지만, 그렇다고 특별히 좋은 점도 없는 무난한 오나홀입니다.